News

News 2019-01-31T02:12:58+00:00

NEWS

에스씨엠생명과학, 인하대병원과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업무협약 체결

작성자
세렌라이프
작성일
2020-03-30 08:18
조회
169
왼쪽부터 SCM생명과학 송순욱 부사장, SCM생명과학 이병건 대표이사, 인하대병원 김영모 의료원장, 인하대병원 이돈행 의생명연구원장<왼쪽부터 SCM생명과학 송순욱 부사장, SCM생명과학 이병건 대표이사, 인하대병원 김영모 의료원장, 인하대병원 이돈행 의생명연구원장>

에스씨엠생명과학(대표 이병건)이 인하대 의과대학 부속병원(병원장 김영모)과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임상시험용의약품 'SCM-AGH'의 치료목적임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교환했다.

SCM생명과학 SCM-AGH는 코로나19로 발생하는 '사이토카인 폭풍'을 효과적으로 억제하고 질환을 치료할 가능성이 높다는 설명이다. 우선 SCM생명과학은 인하대 의과대학 부속병원과 코로나19 중증 환자를 대상으로 해당 치료제의 치료목적사용 임상을 실시할 계획이며, 코로나19 치료제의 본격 개발을 위한 임상도 준비하고 있다.

면역 과잉 반응인 '사이토카인 폭풍'은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환자 중 기저질환이 없었음에도 불구하고 폐렴증세를 보이다가 사망하게 되는 주요 원인이다. 젊은층에서 발생할 확률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다발성 장기부전과 패혈증으로 악화되기 전 급성 염증을 조절하는 적절한 초기 치료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

SCM생명과학 관계자는 “당사가 현재 임상 중인 동결형 줄기세포치료제 SCM-AGH는 염증성 사이토카인을 낮추고 항염증성 사이토카인 분비를 유도해 전신성 염증 반응(SIRS)을 억제하는 치료 기전을 갖고 있다”면서 “코로나19 바이러스와 같이 '사이토카인 폭풍'이 동반되는 질환에 광범위한 적용 가능할 것”으로 기대했다.

 

출처:  etnews.com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